현재 위치

  1. Home
  2. Board
  3. 공지사항

공지사항

공지사항입니다.

게시판 상세
제목 한의원에서 강조하는 탈모관리법 4가지
작성자 JUfamily (ip:)
  • 작성일 2019-03-15
  • 추천 추천
  • 조회 8
평점 0점

직장인 A씨(부천 거주)는 탈모량이 부쩍 늘어 탈모관리를 고민하고 있다. 그는 “평소에는 머리카락이 빠지는 걸 별로 신경 쓰지 않았는데 갈수록 머리카락이 많이 빠지고 있어 탈모가 걱정되는 지경까지 이르렀다”면서 “어떻게 하면 탈모를 막을 수 있을지 고민”이라고 전했다.

머리카락이 부쩍 많이 빠지는 것을 깨달았다면 대부분 샴푸를 바꾸거나 두피나 모발 관리를 시작하기 마련이다. 그러나 이는 탈모예방에 도움이 될 수 있을 뿐, 이미 탈모가 진행 중인 상태일 때는 개선을 기대하기는 어려울 수 있다.

이와 관련해 한의사 권나현 원장은 “탈모량이 늘어 탈모초기증상을 의심하고 있다면 자가관리만 진행하는 것이 아니라, 자신의 두피건강과 모발 상태를 파악한 뒤 적절한 치료를 진행하는 것이 바람직하다”고 설명했다.

그렇다면 탈모초기증상은 어떻게 확인할 수 있을까? 한방에서는 다음과 같은 증상이 있다면 탈모초기일 우려가 있어 의료진의 자세한 진단을 받아봐야 한다고 조언한다. ▲모발에 윤기가 없고 쉽게 끊어진다. ▲머리숱이 이전보다 부쩍 줄었다. ▲하루 평균 100가닥 가량의 머리카락이 빠진다. ▲두피가 뜨겁고 당기는 느낌이 있다.

권 원장은 특히나 탈모는 증상이 악화하는 진행성 질환이기 때문에 치료를 망설이는 와중에도 탈모가 진행 중이라는 사실을 놓쳐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. 탈모증상을 자각했다면 치료를 서두르는 것이 치료기간을 단축해 치료비용을 절약할 수 있는 방법이라는 것이다.

그렇다면 탈모관리 및 재발 예방을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 할까? 이에 권원장은 탈모관리를 위해 다음과 같은 4가지 생활습관을 지키는 것이 현명하다고 조언했다.

첫 번째, 일찍 자고 일찍 일어나는 습관을 갖는다. 이러한 생활습관은 몸 내부 안정과 면역력 증진을 도와 건강한 모발을 오래 유지할 수 있도록 한다.

두 번째, 하루 7시간 이상 충분한 숙면을 통해 하루 동안 쌓인 피로를 회복하고 스트레스를 풀어준다. 스트레스는 만병의 원인이라는 말처럼 스트레스와 과로 또한 탈모를 유발할 수 있으므로 충분히 휴식한다.

세 번째, 걷기, 달리기, 등산과 같은 유산소 운동을 통해 혈액순환을 원활하게 한다. 이는 혈액순환을 원활히 해 탈모뿐만 아니라 각종 동반증상 개선에 도움 된다.

네 번째, 아침식사를 거르지 않고 인스턴트 식품, 자극적인 음식, 기름진 음식 섭취를 자제한다. 소화기 부담은 탈모를 유발, 악화할 수 있으므로 식단 관리를 통해 탈모를 예방, 관리하는 것이 바람직하다.

출처:http://moneys.mt.co.kr/news/mwView.php?no=2019031507118045144

탈모는 예방이 제일 중요합니다.

두피가 지치지 않게 두피에 노폐물이 쌓이지 않게 미리미리 관리를 해주세요!

닥터라파 알 샴푸는 탈모 예방 및 완화의 최적의 샴푸입니다.

쿠팡,11번가.g마켓 인기 탈모샴푸

닥터라파 알 샴푸!

온가족이 사용하는 1000ml 대용량과

나홀로 사용하는 500ml 알뜰 용량!

닥터라파 알 샴푸로 소중한 두피와 모발 지켜보세요 :)

11번가 탈모샴푸, g마켓 탈모샴푸, 쿠팡 탈모샴푸

각종 오픈마켓에서 탈모전문샴푸 닥터라파 알 샴푸를 만나보세요 :)

닥터라파 알 샴푸로 소중한 두피와 모발 지켜보세요 :)

네이버에 "닥터라파" 검색하시면

다양한 사이트에 연결이 된답니다 :)

문의전화:1899-9544

첨부파일
비밀번호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댓글 입력

관리자답변보기

/ byte

등록취소

확인취소